안녕하세요!
EXHIBITION
당신이나 나 같은 사물
기간| 2022.01.13 - 2022.02.25
시간| 10:30 - 18:30 *사전예약
장소| 신한갤러리역삼/서울
주소| 서울 강남구 역삼동 731/신한은행 강남별관 신관 지하1층 신한아트홀 내
휴관| 일요일, 공휴일
관람료| 무료
전화번호| 02-2151-7684
사이트| 홈페이지 바로가기
작가|
손유화, 이현주, 정수
정보수정요청

전시정보



  • (이미지출처 = 신한갤러리)


  • (이미지출처 = 신한갤러리)


  • (이미지출처 = 신한갤러리)
  • 			사전예약 링크 : https://booking.naver.com/booking/12/bizes/630483/items/4225765
    
    신한갤러리는 1월 13일부터 2월 25일까지 '2022 Shinhan Young Artist Festa' 그룹 공모전에 선정된 손유화, 이현주, 정수 작가의 <당신이나 나 같은 사물>을 개최한다. 전시 제목인 <당신이나 나 같은 사물>은 히토 슈타이얼의 책 <스크린의 추방자들> 속 한 챕터에서 가져온 문구로, 각자의 주제를 조형적으로 진지하게 탐구하며 활동해 온 세 명의 작가가 사물을 단순한 물리적 실체나 부동의 분리된 객체로 이해하는 방식을 넘어 새로운 관점에서 바라보고자 하는 의도를 보여준다. 이것은 마치 하나의 테이블을 가운데 두고, 예민하고 날카로운 관람자의 감각이 여기에, 둔감한 물질로 구성된 사물이 저기에 앉아있는 듯한 일반적인 상정에서 벗어난다. 그리하여 전시는 사물을 에너지, 운동, 긴장, 힘, 숨은 역량, 유기적인 파장을 응축한 것으로 규정하고 재해석한다. 이러한 관점을 바탕으로, 손유화, 이현주, 정수 세 작가는 사물에 대한 서로 다른 시각적 표현법을 하나의 공간 안에 펼쳐내고 있다. 전시는 단순히 세 작가가 제작한 물리적 사물의 집합이나 배치로 구성된 것이 아니라, 사물과 이미지를 하나의 비가시적인 힘으로 바라본다. 이 비가시적인 힘은 물리적인 현상이나 감각, 개념이나 역사적 맥락의 확장 혹은 침묵하고 실패하는 서사로 변모하여 전시장 안에 잠복해있다.
    
    (출처 = 신한갤러리)			
    ※ 아트맵에 등록된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팸플릿 신청
    *신청 내역은 마이페이지 - 팸플릿 신청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6부 이상 신청시 상단의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
    확인
    공유하기
    Naver Facebook Kakao story URL 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