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HIBITION
앵글
기간| 2020.11.07 - 2021.03.05
시간| 화요일에서 토요일 10:30 ~ 19:00
장소| 갤러리 508/서울
주소| 서울 강남구 청담동 95-3/갤러리 508
휴관| 월요일, 일요일, 공휴일
관람료| 무료
전화번호| 010-6448-508
사이트| 홈페이지 바로가기
작가|
베르나르 브네
정보수정요청

전시정보

			베르나르 브네(1941~)는 프랑스 태생의 개념미술가이자 조각가이다. 그의 예술은 조각뿐만 아니라 회화, 디자인, 가구, 건축 등 창작의 다양한 분야에 걸쳐 광범위하게 펼쳐져 있다.



개념미술가로 1960년대 뉴욕에서 작가활동을 시작한 그는 과학과 수학을 접목한 개념미술조각으로 명성을 얻은 작가이다. 특히 수학적 도형과 공식을 응용하여 선을 강조한 미니멀조각 « 라인 Lines », « 아치 Arcs» 시리즈는 브네 작업의 일관성을 보여주는 대표작으로 전세계에 공공조각으로 널리 설치되어 있다. 2011년 베르사이유 궁 올해의 작가로 초대 전시한 20미터의 아치작품, 2019년 벨기에 고속도로에 설치된 60미터 초대형아치 작품은 수학적 계산이 바탕이 된 기념비적 조각에 대한 작가의 창작욕을 보여주는 대표작이다.



본 전시는 매년 전세계를 누비며 왕성한 활동을 해온 베르나르 브네의 올해 첫 개인전이다. 국립현대미술관과 서울시립미술관, 부산시립미술관 등지에서 열린 개인전과 국공립미술관 및 다수의 개인소장을 통해 국내에 널리 알려진 작가의 최신작 « 앵글 Angles » 작업을 조각과 드로잉으로 구성하여 국내 처음으로 공개하는 전시다. 창작의 개념적 접근과 해석으로 수학적 도형을 응용한 « 앵글 »시리즈는 1960년대에 평면작업으로 시작되었다. 작가의 주관적 개입을 최소화하면서 작품의 객관성을 강조한 개념적이며 미니멀적 작업으로 2015년부터 입체조각으로 발전시켰다. « 앵글 » 시리즈는 두개의 선이 만나는 각(angle)을 통해 베르나르 브네 작업의 모토를 이루는 선Line의 역동성과 독립성을 보여주는 작업이다			
※ 아트맵에 등록된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팸플릿 신청
*신청 내역은 마이페이지 - 팸플릿 신청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6부 이상 신청시 상단의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
확인
공유하기
Naver Facebook Kakao story URL 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