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HIBITION
장희진 : Never Hue Ending
기간| 2021.07.14 - 2021.08.21
시간| 10:00 – 18:30
장소| Gallery we 수지(갤러리위 수지)/경기
주소| 경기 용인시 수지구 고기동 46-41
휴관| 일, 월요일 및 공휴일
관람료| 무료
전화번호| 031-266-3266
사이트| 홈페이지 바로가기
작가|
장희진
정보수정요청

전시정보


  • HUE
    Gouache, gel on modeling made canvas 61x61cm 2021 (이미지 제공 = 갤러리위)

  • HUE
    Gouache, gel on modeling made canvas 61x61cm 2021 (이미지 제공 = 갤러리위)
  • 			우리에게 '회화'의 새로운 감각을 일깨워 줄 전시가 갤러리위(용인시 수지구)에서 열린다. '층(層)'이 만들어내는 '색(色)'의 끝없는 울림을 만날 수 있다.
    
    장희진 작가의 회화는 스스로 색과 그림자를 만들어낸다. 캔버스에 라인을 만들고 모델링페이스트를 수십 번 쌓아 요철의 바탕을 제작한다. '공(工)'의 과정이다. 그 자체로 아름다운 화면이다. 거기에 탁월한 색의 조합이 더해진다. 층과 색의 분할과 섞임을 통해 화면은 더욱 풍성해진다. 빛과 어둠에 따라 스스로 변화하고 계속 새롭다.
    
    장희진 작가는 15회의 개인전과 독일, 스위스, 뉴욕, 싱가폴, 중국, 대만 등에서의 해외 전시를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며 유니크한 작가로 주목받아왔다. 국립현대미술관, 서울시립미술관, 삼성문화재단, 외교통상부, 부산 파라다이스호텔 등 국내외 미술관, 기업과 호텔 등에 작품이 다수 소장되어 있다. 
    
    특히 최근에는 아티스트 최초로 CJ홈쇼핑에 작품을 런칭 해 판화 30점을 솔드아웃시켰으며, 삼성의 '더 프레임 TV', '비스포크 냉장고' 등 '인테리어 가전'의 협업 작가로 선정되며 장희진만의 세련된 구조와 색의 예술적 가치를 인정받았다.
    
    이번 초대전에서는 신작 14점을 만나 볼 수 있다. 
    
    
    (출처 = 갤러리위)			
    ※ 아트맵에 등록된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팸플릿 신청
    *신청 내역은 마이페이지 - 팸플릿 신청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6부 이상 신청시 상단의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
    확인
    공유하기
    Naver Facebook Kakao story URL 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