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HIBITION
발광 (發光)
기간| 2021.07.20 - 2021.09.05
시간| 10:00 - 18:00
장소| GS칼텍스 예울마루/전남
주소| 전남 여수시 시전동 1003
휴관| 월요일
관람료| 2,000원 36개월 미만 무료, 증빙서류 필참
전화번호| 061-1544-7669
사이트| 홈페이지 바로가기
작가|
정보수정요청

전시정보



  • (출처= GS칼텍스 예울마루)
  • 			GS칼텍스 예울마루는 매년 여름이면 여수 시민들의 문화·예술에 대한 욕구를 충족시키고자 동시대 미술을 소개하는 여름방학 기획전시를 개최하고 있습니다. 올해는 <발광(發光)> 이라는 주제 아래 7명의 작가를 초대하여 '빛'을 소재로 한 작품 32점을 선보입니다.
    
    분야에 따라 빛은 다양한 의미로 정의할 수 있겠으나, 빛의 근간이 에너지임은 모두가 인정할 것입니다. 이는 문명의 진화가 불의 통제로부터 시작되었음을 상기한다면 이해가 쉬울 것입니다. 불, 즉 빛을 정복하고 사용함으로 인해 본격적인 인류사가 시작되었고 신이 세계를 지배하던 중세시대에 빛은 또 다른 의미로 문명에 영향을 주었습니다. 당시에 빛은 곧 구원이었고 고단한 삶 속 희망이었습니다. 오늘날 빛의 의미는 지난 수 만년 동안 그것이 지녀왔던 것과 상당히 다르게 혹은 다양하게 해석됩니다.
    
    현대미술에서 빛은 그 자체로 작품의 주제가 되기도 하고 과학적 원리를 통한 작품의 조형미를 극대화하는 수단으로 이용되기도 합니다. 혹은 작가의 지극히 사적 내러티브를 시각화 하는 데에 활용됩니다. 이처럼 다양한 해석의 여지를 제공하는 빛의 속성 탓에 오늘날 미술계에서 빛은 마치 안료와 같이 작품의 재료로서 인식됩니다.
    
    이번 전시는 작품의 소재에 직관적으로 빛을 표현한 작품, 물체에 반사되는 빛의 성질을 이용하여 구현된 작품 그리고 빛을 있는 그대로 드러내지 않지만 작품 자체가 발광하는 듯 한 판타지적 모습을 구현하는 작품들로 구성되었습니다. 〈발광(發光)>展이 작가 개인의 삶, 혹은 작품에 내재된 빛의 의미를 찾아 전시를 관람하고 자신의 삶 속 빛이 존재하는지, 있다면 그것이 가지고 있는 의미가 무엇인지를 사유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랍니다.
    
    예울마루는 여수 시민들과 문화예술계 종사자들의 빛이 되고자 노력하고 있습니다. 지역 미술계의 등불이 되어 문화예술계 발전에 이바지하겠습니다. 내년 개관 10주년을 기다리면서 한 단계 도약하는 예울마루를 기대해 주시길 바랍니다.
    
    (출처= GS칼텍스 예울마루)			
    ※ 아트맵에 등록된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팸플릿 신청
    *신청 내역은 마이페이지 - 팸플릿 신청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6부 이상 신청시 상단의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
    확인
    공유하기
    Naver Facebook Kakao story URL 복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