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XHIBITION
어미홀 프로젝트 <카발라(Kabbala)>
기간| 2020.07.07 - 2021.01.03
시간| 오전 10시~오후7시 매주 월요일 휴관
장소| 대구미술관/대구
주소| 대구 수성구 삼덕동 374
휴관| 월요일
가격| 사전예약시 무료 관람 성인(1956년~1995년생) - 1,000원 소년(초, 중, 고등학생) 청년(1996년~2001년생), 대학생(19세 이상 신분증 필요) 하사 이하의 군인 예술인 패스카드 소지자 - 700원
전화번호| 053-790-3000
사이트| 홈페이지 바로가기
작가|
최정화
정보수정요청

전시정보


  • 카발라
    plastic baskets, steel frame, variable installation 16m 2013, [출처] 대구미술관 홈페이지

  • 카발라
    plastic baskets, steel frame, variable installation 16m 2013, [출처] 대구미술관 홈페이지
  • 			대구미술관은 오는 7월 7일(화)부터 2021년 1월 3일(일)까지 어미홀 프로젝트로 소장품 최정화의 《카발라(Kabbala)》 전시를 개최한다. 작품 <카발라(Kabbala)>는 ‘눈이 부시게 하찮은 것’, 한국인의 어느 집에나 있을 법한 소쿠리를 적재하여 하나의 거대한 기념비로 재탄생시킨 현대미술 작품이다. 최정화의 작품 세계에는 다양한 사물들이 등장한다. 예를 들면 냄비, 바구니, 빗자루, 실내화, 타이어 등 우리 삶의 주변에 있는 오브제들이 모여 완결된 작품으로 탄생한다. 이러한 일상의 오브제들이 하나의 현대미술로 탈바꿈되는 최정화의 작품 세계는 ‘연금술’로 은유되어 2013년 2월 26일부터 6월 23일까지 대구미술관 어미홀에서 개최된 바 있다.
     
    최정화의 《카발라(Kabbala)》는 2020년 7월, 대구미술관 어미홀에 다시 등장한다. 녹색, 붉은색의 바구니들이 켜켜히 모여 어미홀에 거대한 숲을 이룬다. 플라스틱 바구니로 만들어진 형형색색의 숲은 대구미술관 층고 18m 어미홀에 거대하게 놓여진다. 관람객들은 이 공간을 거닐면서 작품을 감각적으로 유희하고 향유할 수도 있다.
     
    한국 현대미술의 대표작가 최정화의 대형 설치 작품은 코로나 19를 이겨내고 성숙한 시민의식을 보여 준 대구시민들에게 현대미술의 즐거움과 새로운 긍지를 마련해 줄 수 있을 것이다.
    
    [출처] 대구미술관 홈페이지			
    ※ 아트맵에 등록된 이미지와 글의 저작권은 각 작가와 필자에게 있습니다.
    팸플릿 신청
    *신청 내역은 마이페이지 - 팸플릿 신청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6부 이상 신청시 상단의 고객센터로 문의 바랍니다.
    확인
    공유하기
    Naver Facebook Kakao story URL 복사